심영

자유인사전 - 자유인들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강연을 하는 심영

대하여[편집]

심영(沈影, 1910년 9월 3일 ~ 1971년 7월 24일)은 사회주의자 배우이다.

야인시대에서는 사회주의 연극인 '님' 을 공연하던 중 김두한 일당의 습격으로 도망치다 상하이 조의 총에 영 좋지 않은곳을 맞아 고자가 되었다.[1]

야인시대의 심영이 극장에서 습격을 받는 장면이나 병원에 있는 장면, 이정재 형사에게 조사 받는 장면, 김두한이 병실을 알아내고 찾아오는 장면 등을 이용한 일종의 야인시대 매드무비가 인기가 있는데, 이것을 심영물이라고 한다.

생애[편집]

그의 인생은 매우 간단하다.

  • 친일파
  • 빨갱이

김두한은 이런 심영을 살해하려 했으나 모성애가 자극한 심영의 어머니의 만류에 공산당을 다시 하지 않겠다는 약속을 받아낸 뒤 심영의 죄를 용서하게 된다.

업적[편집]

심영은 김두한의 은총으로 고자가 된 뒤, 많은 업적을 남기었다.

  • 전국 성불구자들에게 희망을 안겼다.
  • 모든 성불구자들에 대한 차별을 없앴다.
  • 모든 성불구자들이 사회에 적응하도록 하였다.
  • 모든 성불구자들에게 생명을 주었다.
  • 세계 성불구자들을 살려냈다!

얼마나 위대한가!!!

어록[편집]

  • "학생들은 조국의 미래요! 주변의 친구들을 많이 데려오시오!"
  • "본인 심영과 문회봉 동무를 소개합니다!"
  • "곧 이어서 늬우스를 상영하겠습니다. 기대해 주십시오. 오늘 여러분들은 그토록 기대하시던 여러분들의 님을 확실하게 만나고 확인하게 되실 것입니다, 여러분!'"
  • "반동이다! 전위대! 전위대!"
  • "내가 고자라니!"
  • "저나... 전화 좀 갖다 주시오!"
  • "이런 반동노무시키!"
  • "안돼... ANG된다고!"
  • "의사양반!"
  • "말도 안됀다고 헝헝헝헝헝...¨
  • "이게 무슨 소리야?¨
  • "당신, 경찰 맞소?"
  • "나 여기 오래있으면 그놈들에게 또 죽소! 나를 다른 병원으로 옮겨주던지 아니면 이 병실을 지켜주시오!"
  • "어서가서 전화를 하세요! 어서가서 전화를 하세요 어머니!"
  • "어....어....어휴....(김두한이 씨익 웃는다.)"

작품[편집]

'님'말고는 알려진게 없다. 이게 다 김두한 때문이다. 그러나 감명 깊은 디시인들이 그에게 작품을 만들어줬다.

영상물[편집]

  • 고자 오브 나이츠
  • 20세기 고자

게임[편집]

  • 심영의 모험

새로운 삶[편집]

최근에는 해외 공연중 만난 빌리 헤링턴이라는 남자와 긴밀한 관계를 갖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 외 자신의 고자성을 지켜준 의사양반로봇트 할리그리고 매와 함께 고자로써의 인생을 보내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에는 가구점을 차린 것으로 알려졌다.


심영 가구나라

이보시오.. 이보시오![편집]

주석[편집]

  1. 야인 유니버스의 심영 이야기다. 실제 심영은 영 좋지 않은곳이 아니라, 복부에 총상을 입었다 카더라.


40px

이 문서는 사람에 관한 토막글입니다. 진화하다 만 사람이 보이나요? 서로의 개념을 모아 저걸 사람으로 만듭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