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국가"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자유인사전 - 자유인들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새 문서: ==대하여== 애국가(愛國歌)는 대한민국의 국가이다. 주로 식전에 국기에 대한 맹세 다음으로 진행되며 자리에서 일어나서 부른다. 20세...)
 
잔글 (아이언사이트(토론)의 편집을 Ahnkoon의 버전으로 되돌림)
 
(사용자 4명의 중간 판 4개는 보이지 않습니다)
27번째 줄: 27번째 줄:
 
  대한사람 대한으로 길이 보전하세
 
  대한사람 대한으로 길이 보전하세
  
'''괴로우나''' 즐거우나 [[국뽕|나라 사랑하세]]?
+
'''괴로우나''' 즐거우나 [[헬조선|나라 사랑하세]]?
  
 
==논란==
 
==논란==

현재 판 : 2016년 9월 23일 (금) 11:57

대하여[편집]

애국가(愛國歌)는 대한민국의 국가이다. 주로 식전에 국기에 대한 맹세 다음으로 진행되며 자리에서 일어나서 부른다. 20세기 초 개화기 부터 서악과 기독교의 유래로 시작되어 서악에 한국어 가사를 붙인 창가라는 새로운 음악이 한국에 유행하게 된다. 안익태 애국가 이전에는 4·4조의 애국가 가사에 여러 서양음악을 붙여 부르는데 특히 졸업식노래로 알고있는 스코틀랜드의 민요 올드 랭 사인으로 널리 불렸다. 우리가 부르는 안익태의 애국가는 1935년에 만들어져서 불렸다. 한국환상곡에 있는 가락으로 후반엔 애국가를 반복해 부르는데 독립한 조국에서 민중이 애국가를 마음껏 목놓아 부르는 장면을 음악으로 연출했다고 한다. 그런 나라가 만들어졌으니 다행이긴 한데 정작 안익태 본인은 친일인명사전에 수록되있다.

가사[편집]

1절
동해물과 백두산이 마르고 닳도록
하느님이 보우하사 우리나라 만세
무궁화 삼천리 화려강산
대한사람 대한으로 길이 보전하세

2절
남산 위에 저 소나무 철갑을 두른듯
바람 서리 불변함은 우리 기상일세
무궁화 삼천리 화려강산
대한사람 대한으로 길이 보전하세
 
3절
가을 하늘 공활한데 높고 구름없이
밝은 달은 우리 가슴 일편단심일세
무궁화 삼천리 화려강산
대한사람 대한으로 길이 보전하세
 
4절
이 기상과 이 맘으로 충성을 다하여
괴로우나 즐거우나 나라 사랑하세
무궁화 삼천리 화려강산
대한사람 대한으로 길이 보전하세

괴로우나 즐거우나 나라 사랑하세?

논란[편집]

아직 작사는 미상이다. 사실 윤치호라는 사람이 작사에 큰 영향을 미쳤다고 하는데 이 양반도 친일파 의혹이 짙은 사람이라. 이렇게 안익태, 윤치호 다 친일파가 되어 버리면 상해임시정부를 계승한 대한민국의 정통성이 똥이 되어버린다. 이렇기 때문에 대한민국 건국 자체에 좀 불만이 있는 사람들(이나 정당)은 애국가를 부르지 않고, 자기들만의 민중의례를 하기도 한다. 증말 하나 부터 열 까지 여러가지 문제가 얽히고 설킨 나라이다. 재밌게도 동해와 백두산은 영토, 영해 문제가 얽혀있다. 하느님기독교이슬람교유일신 야훼나 알라가 아니다.

기타[편집]

북한도 우리와 다르지만 제목만은 같은 애국가를 식전 국민의례로 부른다. 애국가 이후 김일성, 김정일, 김정은 찬가를 부른다.